자율주행

자율주행 기술은 아우디 테슬라 현대차 등 자동차 회사와 구글 애플 엔비디아 등 IT 회사들이 앞다투어 개발하고 있다. 자동차 회사들은 수동운전이 가능한 자율주행 기술을 개발 중이고, IT 회사들은 오직 자율주행만 하는 기술을 개발 중에 있다. 자율주행 기술은 미국도로교통안전국(NHTSA)에 따르면 자율주행 자동차 기술 단계는 4단계로 분류된다.

1단계는 특정 기능의 자동화 단계인 선택적 능동제어 단계이다. 현재도 많은 자동차에서 지원하는 차선이탈경보장치나 크루즈 컨트롤 등의 기능이 이 단계에 속한다.

2단계는 테슬라의 오토파일럿처럼 기존의 자율주행 기술들이 통합되어 기능하는 통합적 능동제어 단계로, 운전자들의 시선은 전방을 유지시키지만 운전대와 페달을 이용하지 않아도 된다.

3단계는 차량이 교통신호와 도로 흐름을 인식해 운전자가 독서 등 다른 활동을 할 수 있고 특정 상황에서만 운전자의 개입이 필요한 제한적 자율주행 단계로, 구글의 자율주행차와 상용화로는 아우디가 최초로 이 단계에 속한다.

최고등급인 4단계는 모든 상황에서 운전자의 개입이 필요 없는 완전 자율주행 단계다. 한국에서는 현대자동차의 수소전지차 넥쏘가 서울특별시에서 평창군까지 서울-평창 간 고속국도를 자율주행 기능만 이용해 완주하는 데 성공했다.

현재의 기술수준은 3단계는 모두 넘어섰고 4단계는 미흡한, 3.5단계로 평가되고 있지만 BT는 2단계의 기술만으로도 충분한 주행여건을 갖춰, 자율주행차가 완전무장을 하고 밀림 속을 달리는 거라면 BT는 수돗물이 금속관 속에서 안전하게 흐르듯이 안전하게 밀폐된 궤도 속에서 거침없이 달리는 여건을 갖추고 있다.

자동차 분야 외에도 수도권 전철의정부 경전철 · 용인경전철 ·우이신설선· 인천공항 자기부상철도기관사 없이 자율주행으로 열차를 운행한다. 사실 궤도교통수단의 자율주행은 몇십년 전부터 상용화되었던 기술이기는 하다.

완전히 밀폐된 형태의 궤도교통수단인 BT는 기아차의 전기자동차 니로EV를 약간 개조하여 운행할 계획이며, Miner Change에 1년, Full model change에 1년반, 신모델 개발에 2~2.5년의 기간이 소요됨을 감안하면  Full model change를 통해 차량을 조달하는 게 유리하며, 이후에 BT시스템에 최적화된 신모델을 개발하여 투입할 계획이다. BT의 차량들은 고속도로 같은 궤도에서 일정한 속도와 간격으로 일관된 통제하에 난폭운전, 과속, 추월, 졸음운전 등이 없이 운행되므로 고속도로보다 훨씬 안전하게 된다. 앞뒤 차량 간에는 열차의 동차들이 연결고리로 연결되듯이 전자적으로 서로 연결되어 가감속 요인 발생시 즉각 정보를 공유하고 0.1초 이내로 반응하도록 하여 사고 가능성을 최소화시킨다.

BT는 상업운전 전에 개조된 니로EV를 60km/h대 저속으로 각종 시험을 한 후 속도를 144km/h까지 올리면서 각종 시험을 하는 테스트 기간을 거치고 별도 시운전 기간을 가진 뒤 72km/h(20m/s) 속도와 2초 간격(40m 간격)으로 부분 개통하며 상업운전을 시작하게 된다. 나중에 안정된 기술과 실적으로 안전이 확보되면 속도를 108km/h, 0.5초 간격(러시아워에)으로 운행을 하게 되고 이때의 운송용량은 5인승*2차선*3600초/0.5초=72,000명/h가 되어 승객만 충분하면 지하철보다 더많이 운송 가능하고 좌석제이면서 속도는 3배 이상 빠르게 된다.

BT는 AI(인공지능) 컴퓨터를 이용하여 배차를 하며 제어하고 차량관리를 한다. AI컴퓨터는 통행행태 등의 빅데이터를 분석하고 응용하여 가장 효율적인 배차, 차량운용, 서비스 제공 등을 한다. Back-up용을 포함해 10억원대 슈퍼컴퓨터급 3대를 설치하여 현재 교통상황에 가장 적합한 배차 및 통제를 능동적으로 수행하며, 안전과 점검 정비 관리를 가장 효율적으로 수행하고, 나아가 교통망 전체에 가장 적합한 정원별 차량대수, 승객의 취향에 가장 적합한 동영상, 뉴스 등의 서비스와 온도 습도 향기 리클라인까지 인공지능의 빅데이터 분석을 통한 가능한한 최적의 서비스를 제공하고, 최고의 수익(저렴한 요금은 유지), 최고의 효율을 지향하며, 교통분야의 4차산업혁명을 선도할 것이다. 향후 운행속도가 2배 이상이 되어도 가장 안전하고 쾌적하며 효율적인 교통수단이 되는데 인공지능이 큰 역할을 할 것이며, 현재 전세계적으로 교통상황이 악화되어 가고 있지만 BT는 교통을 여행으로 바꿔 놓을 것이다. BT의 차량은 장차 3단계 자율주행 기술도 적용하겠지만, 운행되는 차량들은 궤도내 모든 지리정보를 내장하고, 안전을 확보하며 규정속도를 준수하여 목적지까지 운행하게 되며, 많은 차량들을 효율적으로 일사분란하게 통제하기 위해 AI컴퓨터가 이용된다.

상기 내용은 나무위키백과를 많이 참조하였음.         광주2호선계획